'1호가' 최종회, 팽현숙♥최양락 리모델링 집 공개 [T-데이]
2021. 08.29(일) 09:52
JTBC 1호가 될 순 없어
JTBC 1호가 될 순 없어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다시 한 번 리모델링 된 뉴 팽락 하우스가 베일을 벗는다.

29일 방송하는 JTBC 예능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 최종회에서는 리모델링 된 팽현숙, 최양락 부부의 청평 집이 공개된다.

지난 방송에서 팽현숙 최양락 '팽락 부부'는 서울로 이사를 가기 위해 하루종일 집을 보러 돌아다녔지만, 부부의 조건에 맞는 집을 찾기 힘들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이에 마지막 '1호가 될 순 없어' 녹화에서는 팽현숙이 서울 집 이사 대신 청평 집 리모델링을 선택했다는 사실이 공개돼 모두를 놀라게 했다. VCR 영상 속 팽현숙은 남양주 자녀들의 집에 있던 최양락을 태우고 청평 집으로 향했다. 생각보다 길어진 공사 기간에 심통 난 최양락이 계속 툴툴거리자, 팽현숙은 깜짝 용돈 이벤트로 최양락을 함박웃음 짓게 했다.

하지만 집에 도착한 최양락은 경악을 금치 못했다. 현관부터 낯선 향기가 느껴지더니, 화장실부터 부엌까지 완전히 새롭게 탈바꿈돼 있었던 것. 설상가상으로 최양락이 가장 아끼는 찜질방은 오랜 공사로 인해 창고가 돼 있었다.

팽현숙은 '1호가 될 순 없어' 첫 방송에서도 인테리어 대공사를 진행해 최양락을 놀라게 한 바 있다. 두 번째 리모델링 하우스에 대한 최양락의 반응과 대처법은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한편, '1호가 될 순 없어'는 이번 방송을 마지막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스튜디오 녹화 당시 '1호가 될 순 없어' 식구들은 1년 간의 추억을 함께 회상하며 아쉬움의 눈물을 흘렸다는 후문. 이날 밤 10시 방송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JT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1호가 될 순 없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