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프엑스 엠버, 데뷔 12주년 자축 "동생 설리 보고파" [TD#]
2021. 09.05(일) 14:13
에프엑스
에프엑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그룹 에프엑스 엠버가 데뷔 12주년을 자축했다.

엠버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2주년 정말 축하한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과거 에프엑스 멤버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엠버는 "엄마 빅토리아, 강아지 루나, 남동생 설리, 공주님 크리스탈 보고싶다"라며 멤버들의 그리움을 드러냈다.

에프엑스는 지난 2009년 데뷔했다. 이후 '라차타', '츄', '누 예삐오', '피노키오', '핫 서머', '일렉트릭 쇼크' 등 다수의 히트곡을 내며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엠버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설리 | 에프엑스 | 엠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