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하이픈 코로나19 확진 6인, 완치 판정 "생활치료센터 퇴소"
2021. 09.16(목) 16:54
엔하이픈 코로나19 완치
엔하이픈 코로나19 완치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그룹 엔하이픈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빌리프랩은 16일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정원, 희승, 제이, 제이크, 성훈, 니키가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고 생활치료센터에서 퇴소했다"라고 밝혔다.

또 "선우도 자가격리 해제를 위한 재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라며 "아티스트의 건강을 걱정해주시고 염려해주신 팬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라고 했다.

활동 계획도 전했다. 빌리프랩은 "엔하이픈의 정규 1집은 10월 중 발매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하고, 방역 지침을 성실히 준수하겠다"고 했다.

엔하이픈은 지난 8월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하며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격리 중 선우를 제외한 멤버 정원, 희승, 제이, 제이크, 성훈, 니키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에 전념해왔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엔하이픈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빌리프랩 | 엔하이픈 | 코로나19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