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판스타' 유태평양 VS 경로이탈, 장범준도 기절할 명승부
2021. 09.18(토) 17:33
조선판스타
조선판스타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조선판스타'에서 밴드 유태평양과 경로이탈이 다시 맞붙는다.

18일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조선판스타'에서는 시대를 대표하는 가수들의 명곡으로 두 팀이 맞붙는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유태평양과 경로이탈은 외나무다리 승부를 펼치게 됐다. 유태평양과 경로이탈이 '시대별 대표 가수' 선택에서 함께 '장범준'을 선택하면서, '세 번째 판 - 싹쓰리 판'에서 또 다시 대결이 성사됐다.

유태평양은 "경로이탈이 '장범준'을 골라서 저도 고른 거다. 저에게 밴드 팀은 사실 항상 두려움으로 남아있었다. 이 참에 정면승부로 자신감을 찾아보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경로이탈 역시 "오늘은 유태평양을 박살내겠다"라고 강수를 뒀다.

특히 경로이탈은 '서울사람들'에 민요 '정선엮음 아라리'를 크로스오버해, 풍부한 밴드 사운드로 흥겨움 속에 현대인의 애환을 담아내는 전략을 펼쳤다. 반면 유태평양은 생각하지도 못했던 곡 '그댈 마주하는 건 힘들어'를 선택, 국악 스타일로 재해석해 휘몰아치는 듯한 '판소리 랩'에 도전했다.

어제의 동지에서 오늘의 적이 된 유태평양과 경로이탈의 물러설 수 없는 명승부는 이날 밤 9시 40분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장범준 | 조선판스타
싸이월드공감